트위터_와이드형


[부고] 하워드 진 Howard Zinn by Charlie

1922. 8. 24  – 2010. 1. 27

실천하는 지성
시대의 양심

어떤 필설로도 그의 거대함을 담아내지 못하리라는 걸
잘 알고 있지만, 부질없이 몇 글자 적어봅니다.

억압받는 자들의 편에 서서
그들이 만들어가는 민중의 역사를,
보잘것없는 힘이 만들어내는 위대한 변화를 믿었던

'실천하는 지식인' 하워드 진의 명복을 빕니다.


마지막으로,

하워드 진이 2005년 스펠만 대학의 졸업식에서 했던 연설의 일부를
발췌하는 것으로 글을 마칠까 합니다. 스펠만 대학은 1963년 그가 흑인들의
시민권 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자 그의 종신 재직권을 박탈하고 해고했던 학교였습니다.

42 년만에 자신을 쫓아냈던 교정으로 돌아와 학생들에게 전한 연설의 제목은
Against Discouragement (절망에 맞서서) 였습니다.

The lesson of that history is that you must not despair, that if you are right, and you persist, things will change. The government may try to deceive the people, and the newspapers and television may do the same, but the truth has a way of coming out. The truth has a power greater than a hundred lies. I know you have practical things to do -- to get jobs and get married and have children. You may become prosperous and be considered a success in the way our society defines success, by wealth and standing and prestige. But that is not enough for a good life.

여러분은 역사 속에서 절대로 절망하지 말라는 교훈을 배웠습니다. 여러분이 옳다는 것을 믿고 도전을 포기하지 않는다면, 세상은 바뀔 것입니다. 정부는 국민을을 기만하려고 할지도 모릅니다. 신문과 방송도 마찬가지겠죠. 하지만 결국 진실은 밝혀지기 마련입니다. 하나의 진실은 백 마디의 거짓말보다 더 강력한 힘을 가집니다. 저는 여러분이 일자리를 구하고 결혼을 하고 아이를 갖는 현실적인 일들에 직면해 있다는 것을 압니다. 여러분은 우리 사회가 정의 내린 '성공'의 기준에 따라 부와 명성을 얻을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것만으로는 제대로 된 삶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전략) I am not suggesting you go that far, but you can help to break downbarriers, of race certainly, but also of nationalism; that you do whatyou can -- you don't have to do something heroic, just something, tojoin with millions of others who will just do something, because all ofthose somethings, at certain points in history, come together, and makethe world better.

(전략) 저는 여러분께 그렇게까지 (거창한 일을) 하라고 제안하는 게 아닙니다. 하지만 여러분은 인종이나 민족주의와 같은 장벽을 무너뜨리는 데에 일조할 수 있습니다. 뭔가 영웅적인 일을 할 필요는 없습니다. 당신이 할 수 있는 작은 실천, 사소한 일을 실천할 수백만 명의 다른 이들과 함께 하십시오. 왜냐하면 역사의 어느 순간에 이르면, 이런 작은 실천이 모여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들기 때문입니다.

That marvelous African-American writer Zora Neale Hurston, who wouldn't do what white people wanted her to do, who wouldn't do what black people wanted her to do, who insisted on being herself, said that her mother advised her: Leap for the sun -- you may not reach it, but at least you will get off the ground.

백인, 흑인들이 원하는 대로 행동할 게 아니라 진정한 자아를 찾을 것을 주장했던 아프리카계 미국인 작가 조라 닐 휴스턴이 그녀의 어머니께 들었던 조언이 있습니다. "태양을 향해 힘껏 뛰거라. 닿지 못할 수도 있겠지. 하지만 적어도 앞으로 나갈 수는 있을거야."

By being here today, you are already standing on your toes, ready to leap. My hope for you is a good life.

오늘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들은 이미 도약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제대로 된 삶을 살아가길 바랍니다.


- 하워드 진, 스펠만대학 2005년 졸업축사 중에서


관련 링크
하워드 진 부고기사
위키피디아 하워드 진 항목
스펠만 대학 졸업 축사(영문)

* vanilla님의 감수를 받아 어색한 번역을 고쳤습니다.
영어는 어렵습니다(...).


덧글

  • 2010/01/28 13:22 # 삭제 답글

    하워드진斃死.
  • Charlie 2010/01/29 00:24 #

    음;;;;
  • madok 2010/01/28 16:43 # 삭제 답글

    요즘 고민하고, 싸우고 있는 문제에 진 박사님의 연설문이 응원으로 다가오네요. 발췌와 링크에 감사드립니다:) 그래서 저는 지금 7m 앞의 칠판에 가득한 미시경제에 절망하지 않고 블로그 탐방을 하고 있습니다. (/애도)
  • Charlie 2010/01/29 00:25 #

    /박수(...) 발번역 때문에 원문의 뉘앙스가 오히려 훼손된 것 같아 죄송할 따름입니다.
  • 아름다운 황무지 2010/01/28 17:41 # 삭제 답글

    저도 공유하고 싶습니다. 가져가도 되겠지요?
  • Charlie 2010/01/29 00:26 #

    네 됩니다. 가능하시다면 트랙백의 형태로 가져가시는 곳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휴먼비스트 2010/01/28 20:54 # 답글

    아, 멋진 연설이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Charlie 2010/01/29 00:28 #

    이런 멋진 연설을 할 수 있는 분이 더이상 이 세상에 안계시다는 사실이 참으로 슬픕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 입력 영역